뉴스홈 > 파발뉴스 > 금융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출해줍니다" 문자메시지 왜 오나했더니...일당 적발
2억건이 넘는 개인정보가 무단으로 유출되어 대출사기 등 각종 금융범죄에 이용된 것으로 드러났다.전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21일 김모(24)씨 등 6명을 개인정보를 빼내 대출 사기범들에게 판매한 혐의(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로 구속하고 1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등록날짜 [ 2014년08월25일 10시37분 ]
개인정보 2억건 빼내 팔아 넘겨, 피해자 2천700만 명 추정
 

 
 
2억건이 넘는 개인정보가 무단으로 유출되어 대출사기 등 각종 금융범죄에 이용된 것으로 드러났다.
전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21일 김모(24)씨 등 6명을 개인정보를 빼내 대출 사기범들에게 판매한 혐의(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로 구속하고 1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2011년부터 지난 5월까지 중국의 전문 해커 또는 직접 만든 해킹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인터넷 도박사이트 등을 해킹하고 타인의 컴퓨터를 감염시킨 뒤, 개인정보를 빼내 사기범들에게 판매하는 등의 수법으로 20억원의 수익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다.
 
피의자들은 이렇게 수집한 개인정보를 건당 10만∼100만원을 받고 사기범들에게 판매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이들은 통신사 대리점에 근무하며 전산시스템에 접속, 회원들의 개인정보를 무단으로 빼내 유통시키기도 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름, 주민번호, 주소를 비롯해 금융계좌번호, 이메일까지 2억2천450만건의 개인정보가 해킹됐으며 피해자는 2천70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유출된 정보는 대출사기나 불법 도박사이트 광고에 이용됐고 인터넷 게임 사이트의 사이버머니를 해킹하는 데 사용된 것으로 조사됐다.
 
박태곤 전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장은 "해커들이 사용하고 있는 프로그램에 해킹될 경우 가입된 웹사이트 어느 한 곳의 정보가 유출되면 다른 웹사이트도 해킹될 가능성이 크다"며 "가입된 모든 웹사이트의 비밀번호를 다르게 설정해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파발뉴스 임상규 기자]
파발뉴스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올려 0 내려 0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항공, 기내 부정 신용카드에 대한 안전대책 강화 (2014-07-10 17:2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