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파발뉴스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월소득 130만 원 미만 사회보험료 절반 지원
다음 달부터 소규모 사업장에서 일하는 월소득 130만원 미만 근로자의 사회보험료를 정부가 절반 지원한다.
등록날짜 [ 2013년03월25일 10시25분 ]
다음 달부터 소규모 사업장에서 일하는 월소득 130만원 미만 근로자의 사회보험료를 정부가 절반 지원한다.
 
고용노동부와 복지부는 고용보험과 국민연금의 보험료 지원대상과 폭을 늘리는 내용의 '보험료 지원 고시' 개정안을 4월 1일부터 시행한다.
 
정부는 이번 사회보험료 지원 사업을 위해 올해 5천 384억원의 예산을 편성했으며, 모두 189만명의 근로자가 혜택을 받을 걸로 예상했다.
 
한편 박근혜 대통령은 대선 후보 시절 월급여 130만원 미만인 비정규직 근로자에 대해 국민연금, 고용보험료를 100% 정부가 지원하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그러나 지난 2월 인수위는 국정과제를 확정하면서 일괄적으로 '2분의 1'을 지원하겠다고 발표해 공약에서 후퇴한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 있었다.
 
 
 
 
[파발뉴스 우혜임 기자]
파발뉴스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올려 0 내려 0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윤창중, 여성인턴 성추행 (2013-05-13 10:24:12)
'성로비 스캔들' 김학의 사표 (2013-03-22 10:59:27)